• HOME
  • |
  • 즐겨찾기추가
  • |
  • 사이트맵
  • |
  • 인트라넷
  • |
  • 글자크기 
  • 작게  크게
  •  
  • home > 정보마당 > 노인복지뉴스

    노인복지뉴스

    노인복지뉴스

    보건복지부 1차관, 코로나19 대응 노인여가복지시설 방역현장점검 (1.26.)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재협 작성일21-01-26 10:40 조회212회 댓글0건

    본문

     

    보건복지부 1차관, 코로나19 대응 노인여가복지시설 방역현장점검 (1.26.)
    - 노인여가복지시설 긴급돌봄 제공 및 노인일자리 운영상황 점검 -

    보건복지부 양성일 1차관은 1월 26일(화) 13시 20분부터 서울시에 위치한 서울노인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코로나19 대응 노인여가 및 일자리 현장을 점검하였다.

    이번 현장점검은 코로나19 상황이 엄중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는 가운데 개최되었다.

    노인여가복지시설과 노인일자리는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추이에 따라 지역의 위험도 등을 고려하여 사업을 운영 중에 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국 노인복지관 약 393개 기관 중 약 76%인 301개 기관이 휴관 중이나 종사자는 정상 출근하며, 취약계층 도시락 배달 등 비대면 돌봄을 진행하고 있다.

    동절기 소득공백완화를 위해 1월부터 시작된 노인일자리 사업도 “코로나19 대응 노인일자리 사업 운영가이드라인*” 등을 준수하며 비대면 교육, 활동 중심으로 사업을 운영 중에 있다.

    * 근무인원 분산, 사업단 별 건강관리책임자 지정, 활동 증상 확인 등
    이날 방문한 서울노인복지센터는 지난해 12월 8일(화)부터 사회적거리 두기 강화(수도권 2.5단계, 비수도권 2단계)에 따라 휴관 중이나,

    서비스 공백 최소화를 위해 독거노인 대상 도시락 배달, 유선 상담, 온라인프로그램을 제작하여 누리집(홈페이지)나 유튜브를 통해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기관에서는 노인일자리 참여자를 대상으로 사업 참여 전(前) 영상 또는 실시간 중계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소양, 직무 관련 필수 교육을 진행 중이다.

    이날 양성일 1차관은 온라인 교육과정을 수강 중인 노인일자리 참여자를 대상으로 영상을 통해 깜짝 설 맞이 인사를 전하며 따뜻한 마음을 전하였다.

    현장간담회에서는 휴관 중에도 긴급돌봄체계를 유지하며, 비대면 여가프로그램 제공 등 노력해주신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향후 운영 재개 시 사전예약제, 근무 인원 분산 등을 통해 참여 노인의 안전이 최우선될 수 있도록 방역 관리를 거듭 당부하였다.

    보건복지부 양성일 1차관은 이날 현장방문을 마무리하면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휴관 중에도 비대면 여가서비스, 노인일자리 사업 운영을 위해 노력해주신 종사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라고 말하며,

    또한 ”떨어져 있어도 마음은 가까이 전하는 따뜻한 설이 되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